광고
광고
속보  선거  인사  충남  천안  아산  홍성  예산  청양  전국 대전 세종  프로농구배구  기고
편집 2019.03.25 [11:20]
검색
라이브폴
진행중인 라이브폴이 없습니다.
 
커뮤니티
C뉴스 드림봉사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아산시시설관리공단노동조합 출범…홍광선 위원장 취임
“정책적으로 대안 제시하는 공단의 미래 위한 한 축이 되길 원한다"
C뉴스041
▲ 홍광선 위원장    

 아산시시설관리공단노동조합(이하 시설공단노조)이 출범했다.

 

 지난 2월 14일 시설공단노조는 온양제일호텔에서 집행부 출범식과 함께 제1대 홍광선 노조위원장 취임식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이명수 국회의원, 김영애 아산시의회 의장, 이상덕 시의원, 김광식 아산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유지원 기획경제국장 등 내빈들과 전국 시설공단노조위원장들 및 조합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노동 조합기 입장을 시작으로 이선호 연맹위원장 표창, 사랑의 쌀 800kg 기부, '임을 위한 행진곡' 민중가요 제창 등 성대하게 치러졌다.

 

 이날 시설공단노조의 발전을 위해 힘써 준 공로를 인정해 수여한 이선호 전국지방공기업노동조합 연맹위원장의 표창은 김주환.박성철 조합원이 수상했다.

 

 제1대 홍광선 노조위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오늘 출범식은 노조의 존재를 대내·외에 알려 조합의 위상을 높이고, 조합이 추구하는 이념과 각오를 전달하려 마련했다"며 "기쁨과 영광보다 무거운 시련의 시작이라고 생각하며, 어깨가 무거워진 만큼 더욱 분발하고 노력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현재 전 직원 대비 약 86%가 가입한 공단의 대표 노조로 단체교섭권을 갖고 있으며 작년 제1차 단체협약과 임금협상을 모두 마쳤다"며 "조합은 변화하는 시대에 부응해 무조건 요구만 하는 구태의연한 조합이 아닌 투쟁일변도 보다는 정책적으로 대안을 제시하는 공단의 미래를 위한 한 축이 되길 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행정안전부 경영평가 '나'등급의 높은 성과에도 공단의 하위 직급 직원들은 정부 방침의 정규직 전환 시행으로 상당부분 급여 하락이 이뤄져 심각한 생활고를 겪고 있고, 마중버스 차량 노후 등 안전사고 위험에도 노출돼 있다"며 "다행히 2대로 취임한 김광식 이사장님은 '신 노사문화' 정착에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시와 공단의 발전이란 공통과제에 초점을 맞춰 노조의 요구가 타당하면 과감히 수용할 수 있는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그는 마무리 발언으로 "도전과 참여없이는 성취도 없다"며 "노조 집행부의 패기와 추진력, 확고한 신념과 조합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단합으로 권리를 보장받는 노조 건설에 함께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아산시시설관리공단노동조합 출범식 후 기념촬영 모습    

 

 한편 이날 김광식 이사장은 축사에서 "노조와 사측의 상생 노력으로 단체 및 임금 협약을 마무리하고, 1대 시설공단노조 집행부 출범식과 홍광선 노조위원장 출범식을 갖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제1대 홍광선 위원장은 노조를 강하게 이끌면서 직장내 아름다운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해 애쓰고, 직원들 권익과 복지향상에 온 힘을 다하는 등 대내·외적 시설공단의 많은 성장과 발전을 크게 기여했다"고 출범식 및 홍 위원장 취임을 축하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1~2년은 최고의 공단으로 우뚝 솟을지와 않을지를 가늠하게 되는 중요한 시기로, 노조의 역할은 매우 중요하다"며 "새로운 시대에 맞춰 미래로 나아가는 공단의 도약을 위해 조합원들의 근무여건 개선 등 조직 위상을 높이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노사간 상생·협력·신뢰를 바탕으로 공단의 발전을 위해 조합원의 뜨거운 열정을 보여주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C뉴스041 www.cnews041.com




 
광고
광고
기사입력: 2019/02/17 [18:32]  최종편집: ⓒ C뉴스041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광고 제호: C뉴스041 / 발행ㆍ편집인: 이정준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충남아 00022 / 등록일 : 2007년 1월 15일
발행소: 충남 아산시 시민로 440번길 10, 201(온천동, 제일빌딩) / 전화: 041-534-0411 / 창간기념일 3월 3일
사업자등록번호: 311-02-29537 / 계좌: 농협 426-01-018594
메일 : munhak21@hanafo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준
Copyright ⓒ 2006 C뉴스041. All rights reserved / Contact munhak21@hanafos.com for more information.
C뉴스041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